상단여백
HOME 청년라이프 취업·창업
입사 좌우하는 결정적 한 방?…인사담당자와 구직자 생각 갈려
달라지는 채용트렌드에 대해 설문조사 응답자 군 교차분석 결과. (인크루트 제공)

[미래로신문] 윤석훈 기자 = 본격적인 상반기 공채시즌을 맞아 취업포털 인크루트는 달라지는 채용트렌드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설문조사에는 신입 구직자 1081명, 경력 구직자 1105명, 인사담당자 106명이 각각 참가했다.

“최근 채용트렌드 변화를 비추어 볼 때, 귀하는 다음 중 입사를 결정짓는 가장 중요한 요인 1가지는 무엇이라고 보십니까?”질문에 응답자들은 ▲직무 관련 경험(경력직의 경우 경력사항 을 43%가 선택해 1위에 꼽혔다.

기존 스펙 위주 선발에서 블라인드 채용이 자리를 잡으며 갈수록 지원직무에서의 적합성이 중요한 평가기준으로 떠오르고 있다.

이어 ▲직무 관련 자격증 12% ▲면접스킬 11% ▲학력 7% ▲자기소개서, 전공 각 5% ▲나이, 외모‧인상 각 4% 순으로 응답했다.

꼴지는 ▲학점 1%로 나타났다.

설문 교차분석 결과 채용에 가장 중요한 부분으로 각 응답군은 ▲‘직무경험’을 신입 구직자 45%, 경력 구직자 39% 인사담당자 52%라고 답해 공통 1위를 차지했다.

인사담당자가 후순위로 중요하게 생각한 항목은 ▲자격증 17%로 조사됐다.

경력 구직자 역시 2순위로 자격증(15%)을 꼽았다.

반면 신입 구직자는 면접스킬(13%)이 더 중요하다고 생각했다.

인사담당자와 경력 구직자는 지원직무에 대한 관심 및 적합도를 객관적으로 증명할 수 있는 장치로 ‘자격증’을 꼽은 것에 비해 신입은 면접을 더 중요하게 여기는 것이다.

인사담당자 중 5%만이 ‘면접스킬’이 중요하다고 답했다.

이는 ‘나이’, ‘외모‧인상’과 같은 비율이다.

서미영 인크루트 대표는 “기업별 모집규모가 세분화되고 선발기준이 직무 중심으로 향해 가는 만큼 현재 채용트렌드에 대해 구직자와 인사담당자의 의견이 일치했다”고 말했다.

윤석훈 기자  hoon@gwmirae.kr

<저작권자 © 미래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석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