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광역(경기, 충북)
남양주시, 13일 기재부에 GTX-B노선 사업 조기착공 요청
경기 남양주시청 대중교통과 기획재정부 방문 사진(남양주시청 제공)

[미래로신문] 황대원 기자 = 남양주(조광한 시장)는 13일 기획재정부를 방문해 GTX-B노선 예비타당성 조사결과를 조속히 발표해 사업이 조기 착공될 수 있도록 요청했다고 밝혔다.

조 시장은 기획재정부 재정관리국장 등 실무관계자들과 면담을 통해 “신도시 개발의 성공적 추진 및 정부의 신뢰성 회복을 위해 ‘선 교통대책 후 입주’의 정책이 지켜져야 하며 그 중심에 GTX-B노선의 신설역사가 포함돼 있어 조속한 추진이 필요하다”고 했다.

이어 “3기 신도시 사업은 문재인 정부 사업 중 가장 큰 사업이며 남양주시는 신도시 물량의 절반 이상을 차지할 만큼 수도권 동북부의 최대 규모로 정부가 관심을 갖고 추진한다면 주민의 신뢰감과 만족도가 상당히 상승할 것으로 기대 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행정절차 추진에 있어서 많은 시간이 소요되는 것에 충분히 공감은 하나, 남양주 시민들은 교통대책 없는 신도시 개발 정책에 점점 정부 정책의 신뢰성을 잃어가고 있다”며 “GTX-B노선 확정발표가 절실한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기재부 관계자는 “예비타당성 조사 수행기관인 KDI(한국개발연구원)와 협업하여 빠르게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황대원  mro@mrro.kr

<저작권자 © 미래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