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강원
강원도, 산불피해 축산농가 약품 지원…도 예비비 5000만원 투입
(강원도청 제공)

[미래로신문] 석현정 기자 = 지난 4일 발생한 산불로 강원 속초·고성·강릉·동해·인제 지역이 국가재난지역으로 선포된 가운데 강원도가 피해 축산농가에 긴급 약품 지원에 나섰다.

도는 도예비비 5000만원을 투입, 가축 무료진료와 구조 활동 등을 지속한다고 9일 밝혔다.

도에 따르면 이번 산불로 폐사된 가축 수는 4만2178두·수·군(한우 14두, 가금 4만 375수, 꿀벌 1504군, 기타 285두)이며 피해 금액은 가축 약 53억1000만원, 축사시설 약 244억3000만원으로 추산 된다.

투입된 도 예비비는 ▲동물위생시험소 가축진료반 전문 의료서비스를 위한 약품 지원 ▲구조된 반려동물과 야생동물 무료치료 참여 동물병원 진료 약품 ▲2차 감염 및 전염병 발생 예방을 위한 방역 소독 약품 지원 ▲기타 영양제, 해열제 등의 약품 지원 등이다.

박재복 도 농정국장은 “가축 진료와 구조된 반려·야생동물에 대해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무료진료를 해 피해지역 축산농가의 빠른 안정을 기대한다”라면서 “가축 피해농가 및 구조된 반려·야생 동물을 발견하면 관할 동물위생시험소 또는 시·군 방역부서로 연락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석현정 기자  shines331@daum.net

<저작권자 © 미래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