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광역(경기, 충북)
제천화폐 5만원권 인기... 발행 3주만 4억원 판매
10월엔 모바일 '모아' 발행도
제천시 지역화폐 '모아' 이미지. (제천시 제공)

[미래로신문] 이진호 기자 = 제천시가 최근 새롭게 발행한 신형 모아화폐 5만원권이 불과 3주 만에 4억5000만원 어치가 판매되는 등 시민들에게 지속적인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12일 시에 따르면 시는 지난달 17일 현금 1만원과 동일한 사이즈(148㎜×68㎜)의 제천화폐 모아 60억원을 발행했다.

한국조폐공사에서 발행하는 지역화폐 중 현금 1만원권 크기의 소형 화폐는 제천의 '모아'가 전국 최초다.

시는 사용자들의 요구사항을 반영해 기존 5000원권과 1만원권 외에도 5만원권을 새롭게 추가 발행했다.

제천시 공직자들 사이에서는 경조사 시 제천화폐를 사용하는 경조사비 문화도 조성되고 있다.

최근 결혼식이나 상갓집 등에서의 경조사비 지출 트렌드는 5만원, 10만원, 20만원 등 5만원 단위로 바뀌었다.

제천화폐 '모아'는 4% 할인된 금액으로 구매할 수 있어 혼주나 상주 입장에서도 받은 지역화폐로 가맹된 예식장이나 장례식장에서 대금 결제가 가능하다.

시는 전자화폐 발행에 대한 민원발생의 사전 해소 등 준비기간을 거쳐 오는 10월 모바일형 '모아'도 선보일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지역 내 모아화폐 사용 문화를 성공적으로 안착시켜 모두 함께 잘사는 제천시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진호 기자  peter4u@naver.com

<저작권자 © 미래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