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강원
인제 황태·오미자·수취리떡…미국 진출!
LA이어 시카고·아틀란타로 지역·품목 확대
12일 강원 인제군 북면 용대2리 마을기업 농·특산물 판매장에서  '인제군 중소기업 우수 농·특산물 수출 선전식'이 열렸다. (인제군 제공)

[미래로신문] 석현정 기자 = 청정지역 인제군에서 생산된 72개 우수 농·특산물을 미국 동부 시카고와 아틀란타에서도 맛볼 수 있게 됐다.

12일 강원 인제군(군수 최상기)에 따르면 지난 1월부터 미국 서부 LA로 수출을 시작해 꾸준히 홍보한 결과 수출품목과 지역이 확대됐다.

이번에 수출하는 품목은 기린농협을 비롯한 관내 우수중소기업 16개 업체에서 생산된 72개 품목(잡곡, 차류, 솔순라이스칩, 유산균첨가 아침한끼, 황태 가루, 인진쑥환, 수리취떡, 숙취뒤엔 등)이다.

군 관계자는 “LA판매장에서 꾸준히 홍보해 인제 우수 농·특산물이 미국 현지 교민들로부터 믿고 먹을 수 있는 상품으로 호평을 받고 있다”면서 “이번 수출이 안정적인 판로개척의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지난 1월부터 현재까지 총 5차례의 수출로 1억7000여만원의 수익을 올렸으며 이달 중순 해외 바이어와 협의 후 수출품목을 확대할 예정이다.

석현정 기자  shines331@daum.net

<저작권자 © 미래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