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광역(경기, 충북)
충주 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공에 충북 무예인 힘 보태
12일 충북도청 소회의실에서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시종 충북지사)와 16개 참가종목 충북 무예협회가 대회 성공 개최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한 가운데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충북도 제공)

[미래로신문] 이진호 기자 = 8월 말 개막하는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의 성공 개최를 위해 충북 무예인들이 힘을 보탠다.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조직위원회(위원장 이시종)는 12일 충북도청 소회의실에서 16개 참가종목의 충북무예협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조직위원장인 이시종 지사와 충북태권도협회, 대한주짓수회 충북지부, 충북택견협회 등 16개 협회장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으로 각 협회는 국제대회 수준의 원활한 경기 운영을 지원한다. 소속 회원들이 경기를 직접 관람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한다.

무예도장과 학원, 차량에 대회 홍보스티커를 부착하는 등 대회 붐 조성에도 나선다.

조직위는 대회 기간 발생할 수 있는 질병을 예방하기 위한 대책도 추진한다.

우선 식중독 차단을 위한 검식반을 운영한다. 외국 선수 입국에 대한 검역과 방역을 강화할 계획이다.

경기장 구조와 동선 등을 파악하고 향후 관리 대책에 대한 세부적인 사항도 마련한다.

한편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은 오는 8월30일부터 9월6일까지 충북 충주시 일원에서 태권도, 유도, 무에타이 등 20개 종목에 전 세계 100개국 4000여명의 선수와 임원이 참가한다.

이진호 기자  peter4u@naver.com

<저작권자 © 미래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