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광역(경기, 충북)
고(故) 이희호 여사 애도 물결 충북서도 이어져
민주당 충북도당 분향소 설치...주요 당직자 조문
12일 청주시 청원구 율봉로 초원빌딩 6층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 당사에 마련된 故 이희호 여사 분향소에서 변재인 도당위원장을 비롯한 당원들이 합동 조문을 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 제공)

[미래로신문] 이진호 기자 = 민주주의 발전과 인권 운동에 평생을 헌신한 고(故) 이희호 여사를 추모하는 애도 물결이 충북에서도 이어지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은 고 이희호 여사 분향소를 청주시 청원구 율봉로 초원빌딩 6층 충북도당 당사에 설치했다고 12일 밝혔다.

충북도당은 이날부터 오는 14일까지 도민들과 당원들을 대상으로 조문을 받는다.

조문 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며 발인 당일인 14일은 오전 9시부터 낮 12시까지다.

충북도당 관계자들은 이날 오후 합동 조문을 실시하고 고 이희호 여사의 소천을 애도했다.

조문에는 변재일 충북도당위원장을 비롯해 정정순 청주상당지역위원장, 임해종 중부3군지역위원장, 한범덕 청주시장, 장선배 충북도의회 의장, 지방의원, 당직자, 당원 등이 함께했다.

변재일 도당위원장은 “군부독재 시절 민주화 운동에 앞장서고 사회적 약자의 인권 향상을 위해 노력하신 이 시대의 큰 거목을 잃어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수 없다”고 말했다.

이어 “이희호 여사 유가족 분들에게 깊은 조의와 애도를 표하며 분향소를 찾아 슬픔을 함께 해주신 도민 여러분과 당원 동지 여러분께도 심심한 감사를 드린다”고 밝혔다.

이진호 기자  peter4u@naver.com

<저작권자 © 미래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