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광역(경기, 충북)
충북중기청, 상반기 수출유망 중소기업 55개 업체 선정
2년간 20개 수출지원기관서 각종 우대 지원
충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이태원)은 올해 상반기 수출유망중소기업으로 디씨에스이엔지㈜(대표 최인성, 배관절단기) 등 55개 업체를 선정해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미래로신문] 이진호 기자 = 충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은 올해 상반기 수출유망중소기업으로 디씨에스이엔지㈜(대표 최인성, 배관절단기) 등 55개 업체를 선정해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선정업체에는 2년간 중소벤처기업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등 20개 수출지원기관의 지원사업에 가점이 주어진다.

또 자금 및 보증 우선지원 등 76개 항목에서 우대지원을 받을 수 있다.

중소벤처기업청은 매년 상‧하반기 두 차례에 걸쳐 수출 유망 중소업체를 선정‧지원하고 있다.

지난해 하반기부터는 지정기간과 지정횟수도 최대 10년, 5회(기존 최대 6년, 3회)로 확대됐다.

이번에 선정된 업체를 포함해 현재 도내에서는 총 109개 업체가 수출유망중소기업으로 선정돼 혜택을 받고 있다.

수출유망중소기업 대상기업은 신청전년과 신청년도 수출실적이 있는 제조업이나 서비스업 중소기업으로 수출실적이 500만달러 미만인 업체다.

이태원 청장은 “도내 수출유망중소기업들이 지속적인 수출상품 개발과 해외시장 개척 등을 통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진호 기자  peter4u@naver.com

<저작권자 © 미래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