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충북
충북도, 장애인거주시설 청소년 문화체험비 지원
충북도(도지사 이시종)는 장애인거주시설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학습·체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올해 하반기 문화 체험비를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미래로신문] 이진호 기자 = 충북도(도지사 이시종)는 장애인거주시설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학습·체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올해 하반기 문화 체험비를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시설 청소년 문화 체험비는 청소년들의 학구열을 높이고 사기 진작을 위해 충북도에서 추진하는 사업이다.

대상은 장애인거주시설에서 생활하고 있는 초중고 장애 청소년 193명이다.

도서 구입비와 문화 체험비로 초등생 10만8000원, 중고생 13만5000원(이상 연 기준)을 각각 지원한다.

지원금은 해당 시설로 지급하며 각 시설은 장애 청소년들의 수요를 파악해 희망도서를 구입하고 체험 일정을 세운다.

도는 매년 장애인거주시설을 대상으로 지원자를 파악해 예산에 반영, 상반기와 하반기 연 2회 지원하고 있다.

앞서 상반기 지원금은 그림·동화책, 집중력 놀이책 등 도서 구입과 수제청 만들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에 사용됐다.

제천 의림지, 보은 속리산 세조길, 충주 라이트월드 등 도내 유명 관광지 탐방 등 각종 문화체험 기회도 제공했다.

박원춘 도 노인장애인과장은 “장애인거주시설에 우수 프로그램과 사례를 공유하고 있다”며 “장애 청소년들에게 시설 밖의 다양한 문화체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진호 기자  peter4u@naver.com

<저작권자 © 미래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