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충북
안태성 제3대 충북창조혁신센터장 취임
안태성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장. (충북도 제공)

[미래로신문] 이진호 기자 = 안태성 제3대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장이 13일 취임식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

임기는 3년이며 연임이 가능하다.

안 센터장은 충북 청주 출신으로 청주고, 한양대 기계공학과를 졸업한 뒤 1982년 선경그룹 입사했다.

이후 1988년 LG화학으로 자리를 옮겨 2017년까지 전무를 역임한 석유·화학 분야 전문가다.

LG화학에서 여수, 대산, 나주, 익산, 김천 등 사업장의 엔지니어링 부문 총괄 보직을 맡아 업무 효율화를 위한 통합관리체계를 도입하는 등 경영·혁신 능력도 갖췄다.

2017년에는 LG화학·롯데케미칼 자회사인 ㈜씨텍 공동대표를 맡기도 있다.

안 센터장은 취임식에서 “솔선수범의 자세와 유연하고 민첩한 운영을 통해 지역과 국가 발전을 선도하는 스타트업을 육성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는 충북도와 LG의 지원을 받아 지역 창업 생태계를 공고히 하고 글로벌 시장을 선도할 스타트업을 육성하는 허브역할을 하고 있다.

이진호 기자  peter4u@naver.com

<저작권자 © 미래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