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 화합‧소통의 장, 동해 무릉제 내달 4일 개최
상태바
시민 화합‧소통의 장, 동해 무릉제 내달 4일 개최
  • 윤석훈 기자
  • 승인 2019.09.09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0월 4~6일 동해시 천곡로터리 일원에서 시민화합‧소통의 장 ‘제34회 동해무릉제’가 개최된다. 사진은 지난해 진행된 33회 동해 무릉제. (동해시 제공)

[미래로신문] 윤석훈 기자 = 동해시(시장 심규언)의 대표적인 시민화합 문화축제 ‘제34회 동해무릉제’가 내달 4~6일 관내 천곡로터리 일원에서 펼쳐진다.

동해무릉제는 시민은 물론 기업이 함께 만들고 즐기는 시민화합 문화축제로 공동체 의식 강화 및 전통문화 계승을 위해 진행되며 올해는 청소년 및 아동 축제 참여를 독려하고 지역 예술인의 참여를 이끌어 낸 소통과 화합의 장으로 마련한다.

주요 행사로는 제례, 퍼레이드, 민속경기, 문화예술행사, 전시‧체험 행사 등이다.

특히 올해부터 전 시민 참여를 위해 올해 처음 시민평가단을 운영하고, 거리퍼레이드 시민 참여 유도, 기업체 자율 참여방안 마련, 시민참여 이벤트 등을 진행한다.

올해 축제는 개막공연 후 불꽃놀이 장소를 무릉제 행사장에서 관람할 수 있도록 기존 종합운동장에서 동해시청‧시청별관으로 변경할 예정이다.

시는 불꽃놀이 사전안내와 관계기관과의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민원 및 안전사고를 최소화할 방침이다.

오는 10월 4~6일 동해시 천곡로터리 일원에서 시민화합‧소통의 장 ‘제34회 동해무릉제’가 개최된다. 사진은 지난해 진행된 33회 동해 무릉제. (동해시 제공)

무릉제 메인 행사인 거리퍼레이드는 5일 오후3시 웰빙레포츠타운~천곡로터리 메인행사장까지 이어지며 관내 10개 동 주민, 기관, 단체, 기업체, 군인 등 각계각층에서 참여한다.

청소년 프로그램은 특설무대에서 진행하는 지역 청소년 동아리팀과 인기가수 합동 공연 ‘세대공감 네 꿈을 펼쳐라’를 마련했으며 청소년 전시‧체험부스를 확대해 청소년 참여를 활성화 시킬 계획이다.

어린이 체험존은 접근성 향상을 위해 기존 시청 잔디밭에서 뱅뱅 앞 주차장으로 이전하고 에어바운스, 사격체험, 놀이시설 확충 등 다양한 체험활동을 제공한다.

축제장에 편성되는 각 동별 부스는 오후 4~8시 동 특산물‧공방제품 홍보 및 판매와 체험, 벼룩시장 등 1부스 2체험으로 운영한다.

또 지역 문화예술인 참여를 위해 행사장 내에 버스킹존을 기존 1개소에소 2개소로 늘리고 메인무대 공연이 없는 시간에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진행한다.

오는 10월 4~6일 동해시 천곡로터리 일원에서 시민화합‧소통의 장 ‘제34회 동해무릉제’가 개최된다. 사진은 지난해 진행된 33회 동해 무릉제. (동해시 제공)

개막공연 초청가수는 변진섭, 박재정, 금잔디, 김완선 등이 공연을 펼친다.

이 밖에도 무릉제 시작을 알리는 산신제, 풍년제 등 제천행사, 개막공연, 민속공연 시연, 직장인 줄다리기, 해군 홍보단 공연, 주민자치센터 활동발표회 동해가요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시 관계자는 “무릉제가 동해시민의 소통과 화합의 장이 되기 위해 어린이, 청소년과 지역 예술인 축제 참여 확대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많은 시민이 참석해 즐거운 추억을 만들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