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강원
수제맥주 '평창고라니' 2019 아시아 맥주 챔피온 쉽 입상
평창 화이트 크로우 수제맥주.(미래로 DB)

 [미래로신문] 석현정 기자 = 강원 평창군(군수 한왕기)에서 생산되는 수제 맥주 ‘평창고라니’가 지난 8월 싱가폴에서 열린 2019 아시아 맥주 챔피온 쉽에 입상했다.

2일 군에 따르면 2019 아시아 맥주 챔피온 쉽은 20여개 국가에서 80여개 업체가 참여한 가운데 지난 8월 23~24일 홀리데이 인 싱가포르 오차드 시티 센터 열렸다.

미국소재 수제맥주 평가 위원회(Beer Judge Certification Program)에서 조직한 30명의 평가단이 22개의 수제맥주 스타일에 응모한 업체를 평가, 수제맥주 스타일별로 1위에서 3위까지 시상했다.

평창군 화이트크로우(대표 레슬리 존 팀머맨스)의 참가 품목은 평창골드(골든에일 부문), 고라니(브라운에일 부문)로 고라니 수제맥주가 브라운에일 부문에서 은상을 수상했다.

시상은 지난달 26~27일 태국 방콕에서 열린 동남아시아 수제맥주 컨퍼런스에서 진행됐으며 입상 업체는 향후 주최측을 통해 국제 미디어 및 온라인 판매처에 홍보될 예정이다.

레슬리 존 팀머맨즈 화이트크로우 대표는“이번 행사참여를 통해 올림픽에 이어 평창의 이미지를 세계에 알릴 수 있었고 30여명의 수제맥주 평가단으로부터 받은 피드백을 통해 평창과 기업의 발전을 잇는 기회를 얻게 됐다”며 “우리 기업의 이미지에는 평창이 같이한다는 신념을 품고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찬섭 군 일자리경제과장은 “평창의 청정 이미지를 맥주와 함께 세계에 알릴 수 있어 자랑스럽고 앞으로 기업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고 말했다.

석현정 기자  shines331@daum.net

<저작권자 © 미래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