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강원
화천군 주민들 “27사단 해체 결사반대! 국방부는 각성하라”
화천군과 용화축전위원회는 8일 화천생활체육공원에서 화천군민 최대 화합행사인 제35회 용화축전을 개최하는 등 27사단 해체 비상대책위원회(위원장 류희상 화천군의원)가 주도하는 총 궐기대회를 진행했다.

[미래로신문] 박태순 기자 = “27사단 해체 결사반대! 국방부는 각성하라”

강원 화천군 일대에서 군부대 해체를 반대하는 목소리가 강력하게 울려 퍼졌다.

화천군과 용화축전위원회는 8일 화천생활체육공원에서 화천군민 최대 화합행사인 제35회 용화축전을 개최하는 등 27사단 해체 비상대책위원회(위원장 류희상 화천군의원)가 주도하는 총 궐기대회를 진행했다.

행사에는 최문순 군수, 신금철 군의장, 김수철 도의원 등 선수단과 지역주민 3000여명이 참여했다.

각 읍·면 선수단은 머리띠와 현수막 등으로 부대 해체 철회, 일방적 국방개혁 중단, 지역 주민들과의 소통을 요구했다.

참여자들은 “반세기 넘는 희생의 댓가가 27사단의 해체란 말인가”라며 “아무 대책 없이 장병 6800여 명이 하루아침에 줄어든다면 지역경제가 회복불능 상황에 빠지게 될 것”이라며 울분을 토했다.

궐기대회를 마친 군민들은 민속대회와 체육경기를 통해 함께 땀을 흘리며 화합을 다졌다.

최문순 화천군수는 “수복 이후 화천군은 국방개혁과 27사단 해체라는 최대의 위기를 맞고 있다”며 “우리 화천군민들의 마음이 하나로 모아진다면 과거에도 그러했듯이 지금의 위기도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화천군과 용화축전위원회는 8일 화천생활체육공원에서 화천군민 최대 화합행사인 제35회 용화축전을 개최하는 등 27사단 해체 비상대책위원회(위원장 류희상 화천군의원)가 주도하는 총 궐기대회를 진행했다.

박태순 기자  bts90@hanmail.net

<저작권자 © 미래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