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충북
제천 한방바이오박람회서 채혈침 재사용 ‘역학조사’
2019 제천한방바이오박람회.

[미래로신문] 이진호 기자 = 제천시가 지난달 열린 한방바이오박람회 때 혈당검사용 채혈침이 재사용된 사실을 확인하고 역학조사에 나섰다.

11일 시에 따르면 박람회 기간 한방힐링체험존의 대원대학교 응급구조학과 부스에서 이뤄진 혈당 검사 때 20여명에게 채혈침이 재사용됐다.

시 보건소는 지난 4일 충북도청에서 전문가 자문회의를 열고 역학조사에 나서기로 결정했다.

혈당 검사용 채혈침 재사용에 따른 국내 감염병 발생 사례는 없다. 하지만 외국에서는 B형 간염이 발생한 경우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시는 대원대 응급구조학과의 관련법 위반에 대해 충북도를 경유, 보건복지부에 행정조치를 요청할 계획이다.

시 보건소 관계자는 “혹시 모를 감염병 발생을 막기 위해 역학조사 실시를 결정했다”며 “대원대 운영 부스에서 혈당 검사를 한 분들은 시 보건소 감염병관리팀으로 연락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진호 기자  peter4u@naver.com

<저작권자 © 미래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