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자년(庚子年) ‘흰쥐의 해’ 연하우표 판매
상태바
경자년(庚子年) ‘흰쥐의 해’ 연하우표 판매
  • 박태순 기자
  • 승인 2019.12.06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경자년(庚子年) ‘흰쥐의 해’를 앞둔 가운데 강원지방우정청은 연하우표 2종을 판매한다고 5일 밝혔다.

[미래로신문] 박태순 기자 = 2020년 경자년(庚子年) ‘흰쥐의 해’를 앞둔 가운데 강원지방우정청은 연하우표 2종을 판매한다고 5일 밝혔다.

우정청에 따르면 연하우표는 작고 귀여운 쥐의 모습이 담겨 있다.

이어 빨간 열매를 건네주는 흰 쥐와 빛을 잡으려는 쥐의 모습을 통해 새해의 소망이 이뤄지길 바라는 마음을 표현했다고 우정청은 설명했다.

내년에는 육십갑자 중 37번째인 경자년으로 흰 쥐의 해다.

쥐는 다산과 풍요, 번영을 상징하는 동물로 쥐띠의 해를 희망과 기회의 해로 여기고 있다.

우리나라 민담에서는 쥐가 부지런하고 옹골진 생활력을 지닌 동물로 표현돼 있다.

쥐띠의 해에 태어난 사람은 먹을 복과 함께 좋은 운명을 타고 난다고 믿고 있다.

우표는 가까운 우체국을 방문하거나 인터넷우체국에 신청하면 구매할 수 있다.

민재석 강원지방우정청장은 “우정사업본부에서는 2020년 쥐띠 해를 맞아 새해의 다복을 기원하는 연하우표를 발행·판매하고 있다”며 “쥐가 풍요를 상징하는 것처럼 2020년은 모든 사람들에게 풍요로운 한 해가 됐으면 하는 바람이다”고 말했다.

2020년 경자년(庚子年) ‘흰쥐의 해’를 앞둔 가운데 강원지방우정청은 연하우표 2종을 판매한다고 5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