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경찰, 설 맞아 25개 전통시장 주변도로 주·정차 허용
상태바
충북경찰, 설 맞아 25개 전통시장 주변도로 주·정차 허용
  • 이진호 기자
  • 승인 2020.01.16 2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지방경찰청 설 명절을 맞아 18일부터 27일까지 도내 25개 전통시장의 주변 도로 주·정차를 허용한다고 16일 밝혔다.

[미래로신문] 이진호 기자 = 충북지방경찰청은 설 명절을 맞아 18일부터 27일까지 도내 25개 전통시장의 주변 도로 주·정차를 허용한다고 16일 밝혔다.

허용 대상은 청주 내수·미원·원마루·농수산물·복대가경·가경터미널·복대·육거리·수곡·문의·북부·내덕자연시장, 충주 무학·공설·자유시장, 제천 덕산·박달재시장, 음성 음성·무극, 삼성시장, 영동 영동시장, 증평 증평시장, 단양 구경시장, 보은 보은전통시장, 옥천 옥천시장 등이다.

이들 시장 주변 도로는 최대 2시간 주·정차가 가능하다. 단 차량정체가 심한 출·퇴근 시간대는 주차가 제한된다.

경찰은 이 기간 주·정차 허용구간에 홍보 플래카드·입간판·임시 보조표지 등을 설치하고 지자체와 협조해 주차단속을 유예할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행정안전부(www.mois.go.kr), 경찰청(www.police.go.kr), 충북지방경찰청(www.cbpolice.go.kr), 해당 경찰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