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지역균형발전 7개 사업에 334억원 투입
상태바
충북도, 지역균형발전 7개 사업에 334억원 투입
  • 이진호 기자
  • 승인 2020.02.13 1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청 전경
충북도청 전경

[미래로신문] 이진호 기자 = 충북도는 올해 지역균형발전 기반조성으로 7개 사업에 334억원(도비 119억원, ·군비 215억원)을 투입한다고 13일 밝혔다.

이 사업은 저발전 지역의 자생적 발전 역량을 강화하고 지역 간 발전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정주여건 개선 등 사회기반 시설을 신설·개량한다.

충북도균형발전위원회는 전문가 컨설팅과 관련 부서 검토, 충북도 균형발전위원회 심의를 거친 후 7개 시·군의 사업을 선정했다.

7개 시·군 사업은 제천시 물길 100리 관광기반 보은군 과수거점 산지유통센터 기반 옥천군 향수호수길 기반시설 영동군 도마령 전망대·전망데크 증평군 병영·문화·교육 이음길 괴산군 달빛 품은 화양구곡 길 단양군 매포 산업공해지역 도시공원 등의 조성 사업이 뽑혔다.

도 관계자는 도내 지역 간 발전격차 완화는 물론 실질적인 지역발전을 견인할 교두보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