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월군, 범군민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 실시
상태바
영월군, 범군민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 실시
  • 박재원 기자
  • 승인 2020.03.24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 영월군(군수 최명서)은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에 본격적으로 돌입한다고 24일 밝혔다.
강원 영월군(군수 최명서)은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에 본격적으로 돌입한다고 24일 밝혔다.

[미래로신문] 박재원 기자 = 강원 영월군(군수 최명서)은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에 본격적으로 돌입한다고 24일 밝혔다.

군은 관내 종교시설 및 학원, 교습소, 실내체육시설, PC방, 노래연습장 등 집단감염 위험 시설에 대한 운영조치계획을 수립해 해당 시설에 운영제한 및 지침 준수사항을 안내하고 시설별 전담관리 직원을 지정해 준수사항 여부를 확인한다.

또 지난 22일에는 종교시설에서 캠페인을 진행했으며, 신문·전단지 배포 등 군민들에게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에 동참해 줄 것을 홍보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전국적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을 진행 중인 만큼 군도 이에 동참한다”며 “어려운 시기에 군민 모두가 참여하고 개인위생을 철저히 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