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경찰, 텔레그램 ‘n번방’ 관련 성범죄자 2명 검거
상태바
충북경찰, 텔레그램 ‘n번방’ 관련 성범죄자 2명 검거
  • 이진호 기자
  • 승인 2020.03.26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지방경찰청
충북지방경찰청

[미래로신문] 이진호 기자 = 충북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26일 텔레그램 등 SNS를 이용해 성 착취 동영상 유포 등 디지털 성범죄 4건를 수사해 2(2)을 검거하고 1명을 구속했다고 밝혔다.

구속된 20대 남성 A씨는 텔레그램 상에서 성 착취 불법 촬영물을 제작·유포한 ‘n번방을 통해 아동 성착취 영상물을 내려 받은 뒤 별도의 채널을 개설·유포해 1300여만원을 챙긴 혐의(아동청소년성보호법 위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유사 범행을 한 B(20)씨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경찰은 B씨를 추가 조사한 뒤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충북경찰청은 n번방 사건과 관련해 이날 박세호 2부장을 단장으로 사이버수사대 내 전담수사팀을 꾸리고 연말까지 관련 범죄에 대해 집중 수사할 계획이다.

음란물 사이트 운영자를 비롯해 유포자, 방조자 등 관련자 전반에 대해 적극적으로 사법처리한다.

또 유관기관과 '디지털 성범죄 24시간 상시대응 체계'를 운영하면서 성착취물 삭제와 피해 상담 등 구제 조치를 진행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모든 수단을 동원해 생산자, 유포자는 물론 가담, 방조한 이들까지 끝까지 추적해 검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