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배 의원, 성범죄 예비·음모 행위 처벌 ‘성폭력 특례법’ 본회의 통과
상태바
이종배 의원, 성범죄 예비·음모 행위 처벌 ‘성폭력 특례법’ 본회의 통과
  • 황대원 기자
  • 승인 2020.05.04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종배 국회의원.
이종배 국회의원.

[미래로신문] 황대원 기자 = 미래통합당 이종배 의원(충북 충주)이 대표 발의한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일부 개정 법률안'이 지난달 29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4일 이 의원에 따르면 현행법에는 예비·음모 단계에서 적발된 성범죄의 경우 처벌할 수 있는 근거규정이 없어 성범죄 처벌의 공백이 발생한다는 지적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이에 이 의원은 특수강간, 장애인 및 미성년자에 대한 강간·추행 등을 위해 예비하거나 모의할 경우 3년 이하의 징역에 처벌하도록 하는 법안을 지난 1월 대표 발의한 바 있다.

이 의원은 "최근 채팅앱을 통한 성범죄의 예비·음모 행위가 종종 발생하고 있으며 실제로 범죄가 조직적으로 발생해 사회에 큰 충격을 줬다""이번 개정안 통과로 제2n번방 사태를 방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